사회일반

HOME사회일반사회일반 


조전혁 후보 “조영달 박선영 후보가 합의 한다면 어떤 방식이든 받겠다”
‘중도·보수 단일화’ 백의종군

페이지 정보

유현우 기자 작성일22-05-16 14:04

본문


조전혁 서울시교육감 후보가 중도·보수 단일화를 위해 박선영 후보와 조영달 후보의 합의를 무조건 따르겠다고 밝혔다. 

중도보수 단일화에 대한 서울시민들의 열망이 매우 큰 만큼, 일단 본인부터 모든 것을 내려놓고, 오직 단일화 성공에만 집중하겠다는 각오다.  

이번 조 후보의 결단은 본 후보 등록으로 본격적인 선거전이 시작된 상황에, 더 이상 중도보수 단일화가 좌파교육 권력 심판에 발목을 잡아서는 안된다는 생각에서다. 조 후보는 하루빨리 단일화를 마무리 짓고, 중도보수 진영이 하나되어 조희연 교육감과의 한판에 나서야 한다는 입장이다.  

이와 관련해 조 후보는 14일 자신의 SNS를 통해 “그동안 단일화에 가장 미온적인 태도를 보였던 조영달 후보가 교육토론 50%, 여론조사 50%라는 새로운 방식의 단일화 방식을 제안했고, 박선영 후보도 100% 여론조사에 매우 근접한 것으로 들었다”며 “박선영 후보와 조영달 후보가 합의만 한다면 나는 어떤 방식이든 이를 받겠다”고 밝혔다.  

SNS 공유하기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Category
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